Blog Archives

아세안 장관, 사이버 위협을 줄이기 위한 협력 강조

최근인도태평양전역에서발생한사이버공격으로아세안10개회원국이합심하여사이버안보강화에나서고있다. 2019년10월2일싱가포르에서열린제4차아세안사이버안보장관회의에서참석장관및사이버보안담당자들은이내용을강조하며아세안사이버보안협력메커니즘초안을작성하고싱가포르와태국의사이버보안센터에대한지원을약속했다. 싱가포르통신및정보부장관S 이스와란(S. Iswaran)은아세안사이버안보장관회의개회식에서참석자들에게”해커들은정교한도구와기법을계속하여발전시키고개발하고있다”며”더이상경제적이득만을추구하지않고중요정보인프라도교란시키려한다. 동시에사이버보안담당자들은나날이늘어나는공격대상은물론, 사물인터넷과5G 같은새로운기술영역등더욱더까다로워지는영역의안전을지켜야한다”고말했다. 시스코시스템스의2018년사이버보안연구에따르면인도태평양의기업은10초마다새로운사이버공격을감지하고있다. 연구에참가한200개조직은사이버공격으로인해연간미화10억달러이상의손실이발생하고있다고보고했다. CIO 매거진이파악한최근공격에는2019년3월태국과베트남에서도요타자동차서버해킹,...

물자의 사전 배치로 섬 재해 시 신속히 대응

재해에시달리는지역에긴급원조를전달할때효과적으로대응하기위해구호물자를즉시활용할수있게준비해두어야한다. 세계에서가장자연재해가많이발생하는인도태평양은구호물자를창고에미리보관하여인도주의적지원및재해구호를신속히전달하고있다. 2018년사이클론지타가통가를강타하고2019년태풍우딥이미크로네시아를강타한후호주, 유엔, 미국이참여한파트너십은복구작업을위해구호활동을배치하는데큰도움이됐다. 또한2019년2월19일부터22일까지태풍우딥이시속100킬로미터이상의강풍으로미크로네시아연방공화국의여러섬을강타한후, 사전배치된물자가중요한역할을했다. 유엔국제이주기구가소유한창고에보관된물자에는방수포, 로프, 역삼투압정수기가포함되어있었다. 3월초구조대원들은피해를입은섬에보트로물자를날랐다. 4월에는유엔이미국국제개발기구해외재해지원실,...

피지, 교육을 통해 재해 복원력 강화

2016년2월사이클론윈스턴이피지를강타했을때수십명이목숨을잃고, 수만명이집을잃고, 광범위한중요인프라가심각한피해를입었다. 이로부터3년후2019년8월7일피지의회에서아이야즈사예드카이얌(Aiyaz Sayed-Khaiyum) 피지법무부장관은윈스턴피해를되돌아보며피지가더많은재난위협을직면하고있기때문에조치가필요하다고말했다. 그는”우리는아무런잘못도하지않았지만상황이심각하다. 따라서정부는기후문제를강력히강조하고있다”고말했다. 피지지도자들은재해복원력강화를국가최우선과제로설정했으며이를위해재해복원력프로젝트관리분야의피지전문가를교육하는것이중요하다고보고있다. 정부, 현지대학교, 미국국제개발처간파트너십은2018년과2019년에여러과정을개시해그러한교육목표를달성하는데성공하고있다....

동남아시아 국가, 지뢰 제거 협력 강화

동남아시아국가들이최근인도태평양국가에서지뢰와기타전쟁잔여폭발물위험을완화하기위한공동노력을강화했다. 아세안회원국은2019년8월에회의와교육이벤트를, 2019년9월에합동훈련를개최하여인도태평양지역에서지뢰와전쟁잔여폭발물의위협에대응하는조치를취했다. 2019년8월19일프놈펜교육이벤트(사진)에서캄보디아지뢰제거및희생자지원청의선임장관겸제일부단장리툭(Ly Thuch)은개회사에서“캄보디아, 라오PDR(라오스), 미얀마(버마), 태국, 베트남을비롯한아세안지역국가절반이지뢰와전쟁잔여폭발물의영향을받고있다”고말했다. 이이벤트는아세안지역지뢰제거센터, 제네바국제인도주의지뢰제거센터, 아일랜드정부가공동개최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