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억 저장

기억 저장

AP 鱔褐

타오위안시가 타이완 국가문화기억고 프로젝트에 따라 이야기 수집소를 설치하고 시 전역에 미니밴을 보내 현지 이야기를 수집하고 보존하고 있다.

문화부가 출범한 타이완 국가문화기억고 프로젝트는 문화 기억과 현지 지식을 재구성하여 디지털 기술로 저장하는 것을 목표로 한다. 프로젝트는 현지 주민, 민간 부문과 적극적으로 협력하여 타이완 문화를 강조하는 콘텐츠를 저장할 플랫폼을 마련하려 한다.

시앙왕2 마을에 위치한 이야기 수집소는 주민들에게 현장에서 자신의 이야기를 나누도록 독려한다. 군부양가족의 마을 펀카”라 불리는 미니밴도 군부양가족의 마을과 재향 군인의 집을 방문하여 주민들의 기억을 수집한다.

타오위안시는 현장 조사를 통해 이들 마을의 특징 105가지를 발견했다. 구글 맵 지도와 마을의 낡은 사진으로 구성된 정보가 수집소 밖에 게시되어 있어QR 코드를 스캔하여 읽고 들을 수 있다.

더불어 마쭈 뉴 빌리지 리얼리티 게임, 몰입형 극장, 문화 축제 같은 활동도 개최되어 군부양가족 마을의 역사와 문화 중요성을 소개했다.

타이완 국가문화기억고는 세대나 일상을 통해 전수된 기술에 관계없이 이야기와 문화를 수집한다. 문화부는 이 프로젝트를 통해 타이완의 문화 풍경과 장면을 한데 모아 보존하려 한다.

자세한 정보는 다음 사이트를 방문하면 확인할 수 있다. https://www.Facebook.com/pg/TaiwanCulturalMemoryBan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