필리핀: 조종실 2 인 상주 규정 도입

필리핀: 조종실 2 인 상주 규정 도입

2015 년 3 월 독일 항공사의 부조종사가 의도적으로 여객기를 추락시킨 후 최근 2015 년 4 월에 필리핀이 조종실 2 인 상주 ±‘정을 도¿‘했습니다.

수사당국이 저∏’윙스의 부조종사 안드레스 루비츠가 기장이 조종실에 들어오지 못하∞‘ 문을 잠근 후 프랑스 알프스에 의도적으로 비행기를 추락시켰다는 결론을 내린 후 필리핀 민간 항공국은 이러한 결정을 발표했습니다. 탑승한 150 명 전원이 사망했습니다.

±‘정에 따르면 “2 인 조종 인증을 받은 항공기의 경우 조종사 중 한 명이 개인적인 이유로 조종실에서 자리를 비우면 꼭 조종사일 필요는 없지만 가능하면 남성 승무원 한 명이 조종실에 대신 있어야 한다.” 라고 적혀있습니다.항공국장 윌리엄 호치키스는 모든 항공사는 운영 ±‘정을 수정하여 새로운 ±‘제를 따라야 한다고 밝혔습니다.

2015 년 3 월 24 일 참사가 발생한 후 전 세계의 많은 항공사가 조종실 2인 상주 ±‘정을 도¿‘했습니다.

2015 년 4월 프랑스 추락 조사관은 추락한 항공기의 비행 데이터 레코더의 유지 정보를 바탕으로 부조종사가 의도적으로 항공기를 추락시켰다는 초기 조사 결과가 옳다는 것을 확인했다고 발표했습니다. AFP 통신